KH바텍, 자동차부품 전용공장 준공, 자동차 부품 산업 진출을 통한 신성장 동력 확보

2024.03.15

  • 15일, 구미에 기존 스마트폰 부품공장외 새로운 자동차부품 전용공장 준공
  • 본격적인 자동차부품 산업 진출을 통해 새로운 성장기반 구축

 

KH바텍은 경북 구미에 기존 스마트폰 부품공장 외 새로운 자동차부품 전용공장을 준공하고, 국내외 자동차부품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섰다.

 

2024년 3월 15일 경상북도 구미시 구미국가산업 1단지에 위치한 자동차부품 전용공장에서 준공 기념식을 열었으며, 기념식에는 ㈜KH바텍 대표이사 남광희 회장을 비롯한 김장호 구미시장, 안주찬 구미시의회 의장, 경북도 황중하 투자유치실장 등 KH바텍 및 구미시 주요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했다고 KH바텍은 밝혔다.

 

KH바텍은 1995년 구미에서 설립되어, 약30여년의 업력을 갖춘 구미시의 대표적 기업이다.

 

KH바텍은 폴더블 힌지등 스마트폰 부품을 주로 생산하고 있는 국내 대표 기업으로 경북 구미, 베트남(하노이, 타이응웬, 박닌), 중국(혜주), 인도(그레이터노이다)에서 스마트폰(폴더블 힌지, 브라켓 등) 및 5G 통신장비 부품등을 생산하여 국내외 주요 글로벌 기업에 공급하고 있는 기업이다.

 

KH바텍은 2013년 구미시에서 5천억대 매출을 이룬 이후, 적극적인 해외 시장 공략으로 구미시의 매출은 지속적으로 감소세에 들어섰으나, 금번 신공장 준공으로 과거의 매출을 재달성 하기 위한 본격 시동에 들어갔다.

 

KH바텍 관계자에 따르면 “경량소재인 알루미늄 제품들의 국내외 수요증대 대응과 가격경쟁력 확보를 통해 `25년 연 190만대 수준에서 ‘28년 연 320만대 분에 해당하는 전기차 부품을 공급할 계획이며, 30여년간 쌓아온 고유한 경험과 기술을 통해서 개발한 제품들을 글로벌 전장 배터리 및 전기차 고객에게 공급하여, 향후 3년내 자동차부품 사업을 현재 주력사업인 스마트폰 부품사업에 견줄만한 사업으로 성장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전장부품인 자동차 디스플레이용 브라켓 시장은 KH바텍에 가장 적합한 아이템으로, 박막성형 / 외장 / 메커니즘 등 기존의 KH바텍의 노하우가 총 집합되어 있는 아이템으로 Global 넘버원을 목표로, 적극 공략할 예정이다.

 

증권사 리서치 자료에 따르면 전장부품 시장은 `23년 기준 181억 달러로 178억 달러인 스마트폰 부품 시장 규모보다 큰 것으로 전망되었으며 `25년에는 스마트폰 부품 시장 대비 25% 큰 시장을 형성할 것으로 전망되고, 전기차 배터리 시장은 `24년 1,004GWh로 전년대비 26%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며 `25년까지 1,484 GWh에 도달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